• 아이사랑BY아이사모
  • 멋진 날개를 가질 은총이!
  • 수술받고 치료 중인 권새론!
  • 여울돌
  • 여울돌 막내 현아^^

소꿉장난

조회 수 2456 추천 수 0 2017.08.19 09:27:39

작사/배형진

작곡/배형진

노래/양자택일(남기흥,남기창)




너는 엄마 나는 아빠 우리 둘이서

소꼽장난 하던 시절엔

작은 솥에 물을 담고 모래 담아서

밥을 해먹던 꿈도 있었지


골목에 종이 깔고 작은방 만들고

고무신 늘어 놓아 담을 쌓아 놓고

우리들 소꼽장난 푸른꿈 이뤄 놓았네


우리 이제 어른되어 꿈은 적어도

보고 싶은 소꼽 동무야

더 큰 솥에 물을 담고 모래 담아서

밥을 해먹고 싶은 우리들

List of Articles
제목

풀잎사랑 file

떠날거야 file

축제의 밤 file

님생각 file

소꿉장난 file

작은방 file

젊음의 초상 file

겨울엔 file

난이다음에 file

윷놀이 file